아리아리랑 쓰리쓰리랑 아라리가 났네~~

남도민요라고 하면 전라도·경상도·충청도의 일부 지역에서 불려지는 소리들을 총칭한다. 하지만 좁은 의미로 볼때는 전라도 지방의 민요만을 가리키기도 한다. 예전에는 장터나 마을의 큰마당으로 돌아다니며 소리판을 벌이던 소리꾼들이 있었다. 소고를 치며 노래하던 이 소리꾼들은 남사당패와도 많은 연관을 가지면서 소리를 팔아 생계를 유지했다. 이들에 의해 처음 불려진 남도민요의 형태는 ‘보렴’ 이나 ‘화초사거리’ 같은 염불소리였다. 이런 염불소리를 부르고 나서는 ‘육자배기’ … 아리아리랑 쓰리쓰리랑 아라리가 났네~~ 더보기

All about music

헤비메틀과 하위장르 Heavy Metal & Sub Genre ‘Heavy Metal’이란 용어의 기원은 뉴욕의 밴드 ‘블루 오이스트 컬트Blue Oyster Cult’가 데뷔했을 때 매니저인 샌디 펄먼이 다른 밴드와 차별짓기 위해 사용한 단어로, 60년대 미국의 대표적인 비트 작가, 월리엄 버로우즈의 소설 구절에서 따온 것이라 한다. (“The heavy metal kid”-『Nova Express』중에서) 장르로서의 헤비 메틀은 60년대 말, ‘크림Cream’이나 ‘지미 헨드릭스Jimi Hendrix’ … All about music 더보기

라이브클럽 합법화를 위한 합동 기자회견

1999년 2월 5일 오후 3시 연세대학교 동문회관 지하 1층 연극관 라이브클럽 합법화 추진 모임 클럽은 단순히 언더그라운드의 한 단면으로 취급할 수 없는 것이다. 따라서 클럽 합법화는 대한민국에서 대중음악에 관련된 많은 사람들이라면 반드시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야 할 문제이다. 한동안 뜸한 듯했던 클럽 합법화에 관한 기자회견이 있다는 반가운 소식을 접하고 기자회견장을 찾았다. 그러나 기대에 찬 마음을 가지고 … 라이브클럽 합법화를 위한 합동 기자회견 더보기

날개 달린 ‘코끼리’를 찾아서…

99년 1월의 대학로는 다른때와는 달리 매서운 바람이 불고 있었다. 하얀 눈도 볼 수 없는 대학로였지만 함박눈보다 더 반가운, 따뜻하고 뽀송뽀송한 ‘코끼리’가 우리를 기다리고 있었다. 1월 12일부터 24일까지 대학로 충돌 소극장에서 코끼리의 콘서트가 열렸다. 공연 시작 첫날 찾아가서 느꼈던 아직은 틀이 덜 잡혀 있던 공연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콘서트가 끝나기 전날 인 토요일(1월 23일) 1회 공연을 … 날개 달린 ‘코끼리’를 찾아서… 더보기

변함없는 진리 – 우리 것은 좋은 것이여!

월드컵이나 국제 운동 경기 등을 지켜볼 때 변함없이 들을수 있는 곡이 있다. 바로 ‘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아리랑 고개로 넘어간다.’ 아리랑이 그것이다. 아리랑은 바로 우리민족의 노래, 즉 민요이다. 우리 민족은 예로부터 삶 속에서 노래와 춤을 즐겼다. 일을 끝내고 한바탕 놀 때는 물론, 여럿이 힘을 모아 일을 할 때도 신명나는 노래와 풍물(꽹과리, 징, 장구, 북) 장단이 빠지는 법이 … 변함없는 진리 – 우리 것은 좋은 것이여! 더보기

천안 삼거리 흥~흥

흔히 알려져 있는 민요들이 있다. 하지만, 그것이 어느 지방의 민요라는 걸 정확히 아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 ‘이 민요는 어느 지방의 민요다’라는 단편적인 지식이 중요한 문제가 아닐 수도 있지만 ‘아는만큼 느낀다’고 했다. 그런 의미에서 이번 국악코너에서는 ‘민요편’을 준비했고, 그 첫번째로 경기지방의 민요에 대한 이야기를 준비했다. 경기민요는 지역적으로 구분할 때 서울, 경기 지방의 민요들을 말하는 것으로, 노래의 … 천안 삼거리 흥~흥 더보기

All about music

테크노Techno 테크노의 정확한 어원은 정확히 알 수 없으나, 유럽 문화권의 전위적 문화집단을 일컫는 ‘테크노크래트(Technocrat)’란 어휘에서 유래되었다고 보는 견해가 일반적이다. 독일의 크라 프트베르크Kraftwerk와 탠저린 드림Tangerine Dream이 테크노 음악의 원조랄 수 있지만, 테크노의 본산지는 누가 뭐래도 영국이다. 테크노의 역사를 알고싶으면 영국 테크노신을 훑 어보란 말이 무리 없을만큼 테크노의 흥망과 변천에 영국 테크노씬의 역할이 컸다. 테크노 음악에는 지켜야할 … All about music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