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지만 길~어질 수 있는 미래

“70년대에는 지금까지 클럽이란 게 거의 없었어. 그 때는 주로 통기타 쪽이 많았지. 나라에서 장발족들 규제하면서 음악에 대해서도 간섭하고 개입하고…” “음악을 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미군부대나 미군클럽에서 노래를 했어. 패티김 같은… 알지? 그리고 명동에 <쉘부르>라고 있었는데 거기는 통기타쪽이었고…그 때 밴드들은 나이트 클럽에서 활동했었지.” 홍대 앞에서 클럽 <프리버드>를 운영하고 있는 김버드 씨는 이렇게 설명한다. 지금 신촌, 홍대 앞은 … 짧지만 길~어질 수 있는 미래 더보기

닥쳐 니가 언더그라운드를 알아?

흔히 TV에서 ‘언더그라운드 출신의’ 가수 어쩌고 저쩌고 하는 말을 듣는 경우가 있다. 언더그라운드란 무엇인가? 단순히 인기를 얻기 전에 춥고 배고팠던 시절에 거치게 되는 무명의 시절을 말하는 것인가? TV 출연을 하지 않는다면 전부 언더그라운드 가수인가? 꼭 아니라고 단정지을 수 없는 문제지만, 그것은 어쩌면 우리가 가진 또다른 고정관념일 수 있다. 이러한 고정관념을 버리고 그들 외면의 모습이 아닌 … 닥쳐 니가 언더그라운드를 알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