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락의 전도사를 만나다

성시완 씨와의 인터뷰를 위해 동교동에 있는 시완 레코드를 찾은 늦은 여름날… 마치 요새처럼 수많은 아트락 앨범이 쌓여있는 그의 작업실에서 진행된 인터뷰는 2시간 30분 가량의 긴 시간동안 진행되었다. 프로그레시브 락과 아트락의 전도사와도 같은 역할을 하고 있는 그와의 대화를 시작해 보자. 블루노이즈(이하 “블”로 표기) : 아주 기본적이고 구태의연한 질문을 먼저 할까한다. 성시완씨는 프로그레시브 락, 아트락의 개념을 국내에 …

아트락의 전도사를 만나다 더보기

DJ Jason 칼럼, 그 첫 번째

이 코너를 읽을 때 주의점 문자 그대로 해석하여 오해를 하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 ‘칼럼’임을 숙지하라. 자 이제 시작해 볼까 음악에 있어서 장르란 무엇인가 다음 질문의 답을 생각해보자. 김종서의 ‘겨울비’는 어떤 장르의 음악일까? Rock Ballad? 그런 장르가 있었던가? 정답은 ‘가요’이다. HOT의 ‘열맞춰’는 어떨까. Hardcore? 오, 그건 절대 아니라는 걸 모두 안다. 사람에 따라서는 ‘쓰레기’라고도 하고 ‘Rock … DJ Jason 칼럼, 그 첫 번째 더보기

락음악의 뿌리와 줄기들

열광적인 젊음의 대변인으로 불리 우는 록.그 뿌리와 변천사에 대해서 짧은 지식으로나마 적어보려 한다. 록이 어떻게 태어났느냐 그 뿌리를 살펴보려면 우선 흑인 음악인 “블루스”와 백인들인 “컨트리”에 대해서 얘기해 볼 가치가 있다. 블루스의 시작은 1949년경 Race Music(인종음악) 이라 불렸던 리듬 앤 블루스라는 음악이 등장하면서부터 이다. 블루스는 백인중심사회에서 흑인이 받아야 했던 차별과 무시 그리고 그에 따른 분노가 잘 … 락음악의 뿌리와 줄기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