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AMZIE SOUND FESTIVAL

락 음악제… 락 컨테스트라고 명명됐던 행사들. MBC Rock 음악제, 톰보이 락 음악제 등 여러(?) 행사들이 계속 되어졌다(그 밖에도 적은 규모의 알려지지 않은 지방의 락 음악제 등도 있다). 이런 행사들의 취지는 젊은이의 문화로 대표되는 락 음악의 인재들을 등용해서 그들을 알리고 앨범까지 발표할- 기회를 제공해 준다는 취지였다. 하지만 지금까지는 그 행사들의 처음 취지와는 달리 그리 성공적이지 못했던 …

SSAMZIE SOUND FESTIVAL 더보기

DJ Jason 칼럼, 그 두 번째

이번 칼럼도 마찬가지 주의점이 있습니다. 문자 그대로 해석하여 엉뚱한 오해를 하지 마시고, 그냥 사심 없이 읽고 즐기세요. “재즈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통해 알아보는 J. D. Salinger Jazz Me Up! 한동안 재즈가 하나의 유행이 되어 재즈라는 단어가 방송에도 거리에도 넘쳐 났던 적이 있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은 재즈는 구경도 못한 채 그 단어에만 익숙해졌다. 그 때에는 왜 그리 … DJ Jason 칼럼, 그 두 번째 더보기

박준흠 [이 땅에서 음악을 한다는 것은] vs 장호연 외 [오프 더 레코드, 인디 록 파일]

격변의 80년대가 우리에게 수많은 사회과학 텍스트를 남겼다면, 뚜렷한 정치적 쟁점이 드러나지 않았던 90년대는 문화의 시대로 다가왔다. (80년대와 90년대의 사회적인 상황의 차이점에 대한 것은 여기서는 일단 논외로 하자) 80년대의 논객들 역시 그 시선을 정치판이 아닌 문화의 장으로 돌렸고, 그 중에서도 특히 영화를 둘러싸고 다양하고 폭넓은 논의가 이뤄져 왔다. 90년대의 화두는 바로 문화였던 것이다. 그런데, 곰곰이 생각해보면 … 박준흠 [이 땅에서 음악을 한다는 것은] vs 장호연 외 [오프 더 레코드, 인디 록 파일] 더보기